디지탈 뉴스 홈 인기 디지탈 뉴스

LG V30, 후면 카메라에 F1.6 밝기 글래스 렌즈 사용

2017-08-10 11:40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LG전자가 이달 말 발표할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LG V30의 카메라 기능을 공개했다.

LG전자는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에 스마트폰 중 최고 수준인 F1.6의 조리개값과 글래스 소재 렌즈를 적용, 더 밝고 선명해진 차세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다고 밝혔다.

전작 LG V20에는 F1.8 밝기의 표준렌즈가 탑재됐지만 이번 LG V30 후면 듀얼 카메라의 표준렌즈는 지금까지 스마트폰 카메라 중 최고 수준인 F1.6의 밝은 조리개값을 구현, V20보다 카메라보다 약 25% 더 밝아졌다.

또한 F1.6 밝기 조리개값과 함께 최적의 색감과 질감을 구현하기 위해 후면 표준렌즈를 구성하는 6장의 렌즈 중 빛을 직접 받아들이는 첫 번째 렌즈에 글래스(Glass) 소재인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를 채택해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가시광선 투과율을 높여 피사체 디테일을 더 선명하게 활영할 수 있으며,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 표현이 가능해졌다.

풍경사진이나 단체사진 촬영시 유용한 후면 광각 카메라도 업그레이드 됐다. LG V30의 저왜곡 광각 카메라는 자체 개발한 렌즈 설계 기술을 적용, 가장자리 왜곡을 전작인 V20 대비 1/3 수준으로 대폭 개선해 더욱 사실적인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전작과 같이 전면에도 광각 카메라를 탑재해 셀카봉 없이 단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LG V30의 후면 듀얼 카메라는 표준각 1,600만 화소 및 광각 1,300만 화소 센서가 들어가며 전작 대비 크기를 30% 줄인 최소형 모듈로 구현했다. LG전자 측은 카메라 모듈 크기는 작아졌지만 광학식 손떨림 방지(OIS), 전자식 손떨림 방지(EIS), 레이저 오토 포커스(Laser AF) 등 흔들림 없이 빠르고 안정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기능을 모두 갖췄다고 설명했다.

LG V30은 오는 8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공개될 예정이며 현재까지 전면을 꽉 채운 6인치 18:9 풀비전(FullVision) OLED 디스플레이와 전후면 카메라 스펙까지만 공개된 상황이다. 그러나 LG전자가 이전에도 프리미엄 스마트폰 발표 전에 주요 기능들을 하나씩 공개해왔기 때문에 이번에도 31일 전에 오디오, 배터리, UX 등 주요 기능 일부를 더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