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2017년 DRAM 시장 규모 76% 성장, 2018년 30% 이상 성장 전망

2018-02-14 11:21
이상호 기자 ghostlee@bodnara.co.kr

2017년 DRAM 시장 규모가 76% 성장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DRAMeXchange에 따르면 2017년 4분기 DRAMD 시장 규모는 전년 동분기 대비 14.2% 상승하였으며, 주 성장 요인은 모바일 DRAM 가격 상승과 연말 특수가 겹친 때문으로 분석했다. 4분기 모바일 DRAM 제품군은 5% ~ 20% 가격 상승이 관측되었으며, 다른 DRAM 제품군에서는 5% ~ 10%의 가격 상승이 관측되었다.

이같은 가격 상승과 공정 개선 영향으로 2017년 4분기도 주요 DRAM 업체들의 호황은 계속되었는데, 삼성전자의 경우 운영 이익 64%, SK하이닉스 59%, 마이크론 53%를 기록했으며, 2018년에도 DRAM 시장의 호황은 계속되어 30% 이상의 성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2017년 4분기 DRAM 시장 점유율은 삼성전자가 46%, SK하이닉스와 마이크론이 각각 28.7% 및 20.8%로 순위권을 지켰으며, 3분기와 비교해 세 개 업체 모두 약 14% 수준의 규모 성장을 이뤘다. 난야의 경우 3분기 대비 26.9% 성장해 점유율을 2.3%에서 2.5%로 끌어올린 것이 눈에 띈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8-02-21 11:19/ 신고
DRAM 시대는 언제까지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