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FC 바르셀로나에 페이스북 관리 앱 ‘Alert’ 제공

2012-03-27 12:00
방수호 기자 scavenger@bodnara.co.kr

BI(Business Intelligence) 솔루션 기업인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지사장 이혁구, http://www.microstrategy.co.kr/)는 본사가 세계적으로 유명한 축구 팀 ‘FC 바르셀로나(www.facebook.com/fcbarcelona)’에 자사의 무료 페이스북 콘텐츠 관리 애플리케이션 ‘Alert(얼러트)’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FC 바르셀로나에 제공되는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무료 페이스북 콘텐츠 관리 애플리케이션 'Alert'

 

‘Alert’는 사용자가 좋아하는 유명인사 및 브랜드만을 따로 한 곳에 모아 쉽게 팔로우할 수 있게 하여 페이스북의 장점을 극대화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이다. Alert는 사용자가 페이스북 콘텐츠 전체를 파악할 수 있도록 해주며, 페이스북 뉴스피드(newsfeed)에 올라오는 글들을 정리해서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세계적인 축구 명가 FC 바르셀로나는 페이스북에 친구 맺기를 한 팬이 2,845만 명(2012년 3월 23일 기준)에 달하는데, 지난 2월 스포츠 통계 전문 사이트인 스포팅인텔리전스가 실시한 페이스북의 '친구' 숫자를 기준으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팀 톱 20' 조사에서 FC 바르셀로나는 1위를 차지했다.

 

‘FC 바르셀로나’는 이에 만족하지 않고 마이크로스트레티지와의 협업을 통해 페이스북에서 팬들에게 보다 친밀하고 개인화된 메시지와 상호작용 체험을 제공하는 FCB Alert(FCB 얼러트)를 제공하고 있다.

 

FCB Alert는 게임, 팬 투표, 비디오 및 다른 멀티미디어 콘텐츠 등의 상호작용 기능에 접속해 다른 페이스북 팬들과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도록 해준다. 웹사이트, 페이스북 페이지, 트위터 및 블로그 등에서 나온 팀과 관련 단체에 대한 모든 뉴스를 쉽게 찾을 수 있으며, 한 곳에서 모두 확인하는 것도 가능하다. 그리고 팬들은 Alert를 통해 클럽이 운영하는 모든 페이스북 이벤트를 확인할 수 있고, 팬 전용 서비스와 프로모션을 이용할 수 있으며, FC 바르셀로나의 상품 및 장비를 페이스북 상점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FC 바르셀로나의 신기술 담당 임원인 디닥 리(Didac Lee)는 'Alert는 회원 전용 서비스와 재미있는 뉴스를 통해 지역적으로, 세계적으로 클럽의 페이스북 팬들과 만나는 통로를 제공한다'며, 'Alert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으며, 우리의 팬들과 더욱 친밀하게 만나는 것이 바로 우리가 페이스북을 만든 이유이며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기술은 우리의 핵심 과제에 더욱 충실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최고운영책임자(COO) 산주 반살(Sanju Bansal)은 'FC 바르셀로나와 협업하게 된 점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FC 바르셀로나가 Alert를 통해 2,800만 명의 팬을 위한 풍부한 전용 콘텐츠를 만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3-27 14:46/ 신고
바르샤라면 팬도 장난 아니게 많을테니...효과적이겠네요
앞을봐요 / 12-03-28 17:40/ 신고
한국이름이 있길래 한국 기업이 인줄 알았더니 아니군요..
페이스북이 대박치니 ... 페북을활용해서 콘텐츠를 만들어 서비스하는
회사도 많네요..
끓여만든배 / 12-03-29 2:46/ 신고
페이스북의 높은 인기 때문에 관리 앱도 쓰임새가 높을 듯...
시골 남자 kyta123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01 23:57/ 신고
팬들에게 어플을 제공하나봐요.
2,800만명의 팬이라니 대단합니다.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03 11:07/ 신고
FC 바르셀로나의 팬이라면..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