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탈 뉴스 홈 인기 디지탈 뉴스

갤럭시S3 출시 임박 - 통신업계, 스마트폰 재고떨이 안간힘 쏟아

2012-04-16 11:34
오동건 前 기자 press@bodnara.co.kr

통신업계가 스마트폰 재고떨이를 위해 안간힘이다. 5월 신제품 집중 출시를 앞둔 선택이다. 롱텀에볼루션(LTE) 전환과 맞물려 3세대(3G) 4세대(4G) 할 것 없이 전 방위 경쟁 중이다. 한 쪽에서는 마케팅 과열 우려도 나오고 있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통신사 제조사 대리점 할 것 없이 3G와 4G 스마트폰 밀어내기가 치열하다. 통신사와 제조사가 지난 3월 중순 이후 대리점에 지금하는 보조금과 장려금을 늘렸다. 대리점도 판매마진을 줄여 가입자에게 돌아가는 금액을 올렸다.

 

 

3G의 경우 통신 3사 공히 가입비와 가입자식별모듈(USIM, 유심) 구매비는 무료화 됐다. KT가 외산 단말기 중심으로 시작한 끼워팔기는 대세가 됐다. 홈쇼핑에서 스마트폰 구입 선물로 주는 TV는 32인치 고화질(HD) 발광다이오드(LED)까지 높아졌다. 세탁기를 주는 모델도 있다. 시중 대리점에서는 가입자 통장으로 현금을 지급하기도 한다.

 

대표적 제품인 삼성전자 ‘갤럭시S2’는 2년 약정 월 3만4000원 요금제면 이런 저런 혜택과 함께 사실상 단말기 비용을 모두 보전해준다. 이보다 인기가 떨어지는 스마트폰은 약정만 하면 정액 요금을 쓰지 않아도 된다.

 

4G도 마찬가지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 LG전자 ‘옵티머스뷰’ 등도 예외가 아니다. LTE는 재고 문제뿐만 아니라 통신 3사간 가입자 경쟁까지 겹쳤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3사 점유율 구도도 흔들리고 있다.

 

휴대폰 제조사 관계자들은 '신제품이 나오기 전에 재고를 떨어야 통신사 신규 공급이 원할해진다'라며 '악성 재고로 남을 경우 오히려 처리 비용이 더 든다'라고 입을 모았다.

 

대리점 관계자들은 “통신사에서 내려오는 정책이 수시로 바뀌는 것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라며 “가입자 당 수익을 올리는 상황에서 킬러 단말기를 제때 받아 파는 것은 중요한 문제”라고 설명했다.

 

통신사 관계자들은 '국내 통신 시장은 포화 상태여서 한 곳이 움직이면 다른 곳도 움직일 수 밖에 없다'라며 '쏠림 현상 대응 등 제조사 경쟁도 치열하다'라며 마케팅비 상승 원인을 경쟁사와 제조사 탓으로 돌렸다.

 

이같은 상황은 국내 통신업계 현실과 관계가 있다. 국내 단말기 유통은 제조사가 통신사에 공급하고 통신사가 이를 대리점에 전달하는 형태다. 제조사 통신사 대리점 사이 대금은 여신 즉 어음으로 지급된다.

 

통신사가 중심축이다. 통신사는 특정 모델이 엄청나게 팔리지 않는 한 여신 관리 차원에서 접근한다. A단말기가 많이 팔려도 B단말기 재고가 있으면 단말기 흐름이 원활치 않게 된다. A단말기 공급량을 늘리려면 사전에 들어간 B단말기를 어떤 식으로든 줄여야 한다. 제조사와 대리점이 비슷한 처지다. 대리점은 미리 받아놓은 단말기를 치워야 새 단말기를 받을 수 있다. 국내 휴대폰 업체는 5월 새 모델을 시장에 투입할 예정이다.

 

한편 방송통신위원회는 현재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실제 제재로 이어질지 주목된다. 아울러 조만간 이계철 방통위 위원장과 통신 3사 최고경영자(CEO)와 만남이 예고돼 있다. 전임 최시중 위원장은 통신 3사 CEO를 만날 때마다 마케팅비에 대한 압박을 해왔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바람공자 pdjp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13:42/ 신고
요즘 뽐뿌대란이 났다고 하던데 이때문인가 보군요.
갤노트나 좋은 가격으로 나오면 재빨리 구입할텐데...ㅋ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14:11/ 신고
노트가 정말 대란이긴 대란이라죠 ㅎㅎ
라세티 jjiare02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15:22/ 신고
이참에 옵티머스 뷰로...
bluet / 12-04-16 16:05/ 신고
"약은 약사에게 진료는 의사에게"

전화기는 전자제품 제조회사에서 통신료는 통신회사에서

기본이 지켜졌으면 좋겠어요.

소나타, 그랜저를 무료로 드립니다. 우리 주유소에서 기름만 넣으세요.

휘발유 1리터당 10만원 이런 엉터리 끼워 팔기 좀 규제 안하는 것인지... 우리나라 정보통신부 공무원들은 뭐하고 월급 받는지....
폭탄매도 actium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19:56/ 신고
이 정도 대란이면 괜찮죠. 신제품 나올때가 되었으니...저도 올초 대란에 하나 바꿨는데...^^
하누리 / 12-04-16 20:36/ 신고
갤스2 구입한 지 1년도 안되었는데, 벌써 떨이 제품으로....?
이전 구매자는 비싼 가격으로 사용하고, 지금 구매자는 거의 공짜로...
참 씁쓸하군요..
종건 whdrjs0731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20:53/ 신고
출시된 전자제품, 바로 구입하면 아바타가 되는군요.
1년 이내에....
꾸냥 / 12-04-16 21:32/ 신고
-On Mobile Mode -
약정 끝났는데 좋은거 하나 눈에 띄면 좋겠네요. ^^
Meho ho5945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6 23:03/ 신고
지금이 폰을 구입할 적기인 것인가?!
newstar newstar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17 22:22/ 신고
요즘 보니 갤스2와 갤노트판이더군요. 가격도 조금 떨어졌지만 아직 높긴여전하고.
끓여만든배 / 12-04-19 1:59/ 신고
기존 스마트폰 재고 물량이 상당할 듯...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4-23 10:54/ 신고
어차피 비싼 요금제 가입해야 사은품이랍시고 주는 상술.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