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폭스바겐코리아, 전국 35개 서비스센터에서 '정시 출고 사고수리 캠페인' 실시

2020-09-23 12:29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폭스바겐에서 올해 말까지 지정된 기간 내에 차량 수리 및 출고를 실시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23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12월 18일까지 전국 35개 폭스바겐 서비스센터에서 '정시 출고 사고 수리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정시 출고 사고수리 캠페인'은 고객 서비스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폭스바겐 A/S 캠페인의 일환으로 수리 일정을 보다 명확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캠페인 대상은 사고로 인해 범퍼, 후드, 펜더, 도어, 트렁크 중 하나의 외장 부품 교환 또는 수리를 위해 차량을 입고한 고객이며, 보험수리의 경우 보험사 수리 승인 이후, 현금수리는 고객의 수리 승인 이후 3일 이내(근무일 기준) 고객과 약속한 정시 출고를 이행한다.

해당 캠페인 기간 동안 대상 고객에게는 픽업 또는 딜리버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만약 정시 출고 약속을 지키지 못할 경우 해당 고객에게 5만원에서 10만원 상당의 추가 서비스 바우처를 제공하며, 이는 사고 차량 지원 프로그램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바우처와 중복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정시 출고 사고수리 캠페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폭스바겐코리아 홈페이지 및 마이 폭스바겐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