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현대자동차-기아, 샤시캡 차량용 스윙&슬라이드 도어 기술 개발

2023-05-23 13:05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현대자동차그룹이 트럭 적재함 측면 도어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현대자동차∙기아는 23일 보도자료를 통해 샤시캡(Chassis-Cab) 차량의 적재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단차 없는 스윙&슬라이딩 도어 기술'을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은 트럭의 샤시캡 적재함 측면부 도어를 스윙과 슬라이딩 방식으로 모두 개폐가능하도록 설계해 사용자가 필요에 따라 편리한 방식을 선택해 물건을 상·하차할 수 있다.


현재 시중에서 볼 수 있는 소형 트럭의 적재함 측면 도어는 대부분 양쪽으로 밀어서 여는 방식만 제공되어 일정 크기 이상의 물건을 하차하기 위해서는 후방 도어를 써야 한다. 또한 측면 도어는 전·후방 단차로 인해 적재공간 안쪽으로 문이 이동하기 위해 도어 두께만큼 내부공간 손실이 발생한다.

현대자동차·기아가 독자 개발한 이 기술은 옆면 두 개의 문을 필요에 따라 슬라이딩으로도, 스윙으로도 열 수 있도록 해서 평소에는 슬라이딩 도어로 이용하다 큰 물건을 측면에서 싣거나 내릴 때 스윙 도어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슬라이딩 방식은 기아 카니발의 사이드 도어처럼 문의 바깥쪽으로 이동하는 매커니즘을 적용해 내부공간 손실을 최소화했다. 또한 단차 없는 평평한 형태의 도어 적용으로 수밀성도 크게 개선됐다.

이 같은 기술을 구현하기 위해 적재함 측면에 스윙 기능을 위한 힌지와 슬라이딩 기능을 위한 가이드레일을 동시에 적용했다. 스윙 손잡이를 위로 올리면 가이드레일과 도어 간 체결이 해제돼 문이 여닫기 방식으로 개폐되며, 스윙 손잡이가 수평인 상황에선 슬라이딩 손잡이를 당기면 스윙 힌지 부분의 체결부가 해제되어 가이드레일을 따라 문이 열리게 된다.

현대자동차·기아는 고객 관점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샤시캡 적재함 도어를 개발하기 위해 배송 기사 등 실제 사용자를 대상으로 적재함 개폐 방식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면서, 자체 조사 결과 샤시캡 선택 시 가장 고려하는 사항은 상·하차 편의성, 적재함 도어 이용 시 가장 불편한 점은 제한된 도어 타입이라는 응답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또한 최근 해당 기술에 대한 특허출원을 완료했으며, 내구성 및 성능 테스트를 거친 뒤 양산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