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에픽게임스코리아, 엔씨소프트와 차기 타이틀 위한 언리얼 엔진 3 계약 체결

2012-03-08 10:25
이상호 기자 ghostlee@bodnara.co.kr

에픽게임스코리아 (대표 박성철, www.epicgameskorea.com)와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www.ncsoft.com)가 엔씨소프트의 미래 타이틀 개발에 사용될 언리얼 엔진 3에 대한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에픽게임스가 체결한 단일 계약 중 아시아지역 최대 규모의 언리얼 엔진 라이선스 계약이 될 전망이며, 엔씨소프트는 국내 최장수 게임 중 하나인 <리니지>와 그 속편인 <리니지 2>, <아이온> 등의 MMORPG를 개발 서비스해 온 한국 대표 개발사이다.

 

엔씨소프트와 에픽게임스의 언리얼 엔진의 만남은 2001년 언리얼 엔진 2 를 라이센스한 <리니지 2>를 시작으로, 2012년 기대작인 <블레이드 & 소울>은 언리얼 엔진 3를 사용, 이번 파트너쉽을 통해 엔씨소프트는 <블레이드 & 소울> 외의 차기 타이틀 중에도 언리얼 엔진 3를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엔씨소프트 김형준 상무는 “언리얼 엔진으로 <리니지 2>와 <블레이드 & 소울>을 개발하면서 우리는 게임 자체의 크리에이티브와 게임 개발에 집중할 수 있었다”면서, “그 동안 쌓아온 언리얼 엔진 사용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더 효율적으로 게임을 개발을 할 수 있을 것이며, 엔진이 제공하는 성능으로 최고의 퍼포먼스를 낼 수 있으리라 믿는다”라고 말했다.

 

에픽게임스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에픽게임스의 최신 엔진과 엔씨소프트의 뛰어난 기술력이 주는 시너지를 앞으로도 오랜 기간 많은 게이머들이 작품으로 보게 된다는 사실에 무척 흥분된다”면서, “엔씨소프트와의 첫 만남이 올해로 벌써 10주년이 넘은 것처럼, 앞으로도 그 이상 오랫동안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3-08 12:22/ 신고
이제 곧 언리얼엔진4도 나올텐데...여튼 이걸로 어떤 게임이 나올지 기대됩니다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3-15 9:48/ 신고
기존 게임들도 이제 식상해지고 신작을 개발할 때가 된듯.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