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한 p4 2.4c cpu...ㅠㅠㅠ
 앞마당확장
 조회 : 4086 , 2003/12/11 16:41

일시 : 2003. 12 . 10

장소 : 나의 작은방

내용 :

보드 교체의 순서로 시퓨를 보드에서 제거후 새보드에 장착하였으나 아무런 반응이 없어서 시퓨를 제거하여 확인하니 핀 두개가 작살이 난 상태로...

대책 : 인텍앤컴 수리불가 판정, 인텔측 문의 결과 수리불가.

아무리 소비자 과실이지만 구입후 1년도 안된 제품이 수리가 안된다는것은 뭔가 문제가 있지 않나 생각됨.

눈물을 머금고 지금 이글을 적고 있는 심정 아무도 모를것임. 혹 수리 방법을 아시는분은 연락 바랍니다. 

 

 

 
2


 
   이 게시물의 댓글 보기
  PPZCorea (ID) / 03-12-11 16:58/ 이댓글에댓글달기
  어느 한 잡지에서 봤는데요 CPU를 전문적으로 수리하는
가게가 있다고 하던데 핀이......... 빠졌다면은...
전원.. 부분이나 .. 그런핀이 안빠졌다면은 사용하기에
무리가 없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_- 안심이 안된다
면은.. 금은방.. 으로가셔서 .. 수리하시는 것도 괜찮습
니다 .. 부러진 핀을 가지고 있다면 말이지요
  fusion70 (ID) / 03-12-11 17:29/ 이댓글에댓글달기
  염장지를 맘은 없습니다. 근데 시퓨상면에 까만 것은 써멀구리스 조각인가요? 어떻할 경우 핀이 사망하는지도.. 여쭤봐도 될런지.. 제경우 써멀구리스 3번의 도포, 3번의 분해과정이 있었지만 핀에 이상이 생긴적은 없어서리..
  sfdsadf / 03-12-11 17:30/ 이댓글에댓글달기
  어찌하다 저렇게 되셨나여.
조시하시지지..2.4c 쓸만한 cpu인데...아깝네여
아직두 1.8a쓰지만 부족함없이 잘쓰구있는데 아깝네용
  hy0415 (ID) / 03-12-11 17:45/ 이댓글에댓글달기
  초보녀석이 시퓨를 제거후 다시 장착시 시퓨의 홈부분이 바뀐 상태로 강제 장착하여 두개가 작살 났습니다.
  yntjun (ID) / 03-12-11 18:06/ 이댓글에댓글달기
  선인상가 3층 인가 가면 수리하는곳 있습니다.
땜이 가능 할지도 모릅니다. 저두 거기서 하나 수리 해 왔습니다. 중고와 수리가게 쭉있는 쪽입니다...
  jm3226 (ID) jm3226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03-12-11 20:34/ 이댓글에댓글달기
  허걱... 강제장착..
  blinkhan / 03-12-11 21:36/ 이댓글에댓글달기
  경우는 틀리지만, 저는 예전에 투알셀 CPU를 구입한 뒤에 점퍼주머니에 넣어놨었는데, 깜빡 잊고 CPU를 넣은 채로 세탁기를 돌렸었다는.... -_-;
그런데, 다행히도 동작은 하더라구요...
CPU도 깨끗해지고... -.,-a
이 글을 보니 예전 생각이 나서 끄적여봤습니당...
  ahnlab (ID) / 03-12-12 0:37/ 이댓글에댓글달기
  음.. 전 핀은 아니지만..
셀러론.. 쿨러장착미숙으로 코어를 좀 갉아먹었었죠..
몇년간 잘 씁니다만.. 당시엔 찝찝함을 금치못했었죠..
다리가 부러진것은 접합수술이 필요하니.. 윗분들말슴처럼
수리점에서..
  감자나무 (ID) 감자나무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03-12-12 1:03/ 이댓글에댓글달기
  이럴때는... 그렇게 고장났다는것을 이야기하지 말고 무조건 인텔로 RMA를 보내는것이 빠릅니다.

저희도 한번 모 리뷰어가 깨먹는바람에, 스을쩍 다른부분 고장으로 둘러대고 RMA를 보냈는데 다행이 교체가 되서 왔습니다.

그러나 이미 시리얼번호를 말하셨기때문에...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선인상가 3층 북간도쪽에 가시면 고쳐주는곳이 있습니다. 한 2 ~ 3만원 한다고 하네요
  bheart (ID) / 03-12-12 3:24/ 이댓글에댓글달기
  전는 예전에 펜3쓰떄 라이져카드에서 분리하다 부러졌는데 인텔에서 a/s해주던데 무상으로
  leemr / 03-12-12 3:51/ 이댓글에댓글달기
  CPU수리 보내세요 인텔에 수리 공짜 입니다
제가 완전히 뜻어버린 적도있습니다 분리 시켰죠....
CPU팬이 CPU에 붙어서 떨어지면서.. 시피유가 2조가 났습니다 것 보내도 해주더군요 시간이 오래 걸려서 그렇죠..^.^
  ㄹㅇㄴ / 03-12-12 11:01/ 이댓글에댓글달기
  인텍으로 보내지말고 인텔로 rma보내세요. 그럼 해져요

제친구 셀러론 인데 핀 하나가 구부러져서 보냈더니 튜알셀로 왔어요. 물론 국내 as 업체에서 안댄다고 그러길래, 직접 rma보냈거든요

그니까 인텔 말고 직접 인텔 코리아 연락해서 rma보내는 방법 알아서 아님 다른분에게 물어서 해외로 보네세요
  진 / 03-12-12 11:16/ 이댓글에댓글달기
  궁금한데여 저거 핀 뭘로 만든 건가요...
  진 / 03-12-12 11:16/ 이댓글에댓글달기
  궁금한데여 저거 핀 뭘로 만든 건가요...
  infinity9 (ID) / 03-12-12 15:16/ 이댓글에댓글달기
  겉은 금도금이고 안은 모르겠군요..
  영 / 03-12-13 0:16/ 이댓글에댓글달기
  핀 두개중에 가은데 것은 그래도 좋은데 모서리것은
어쩔수가 없네요 아마도 유상으로 - 소비자 과실로 -- 처리 될것 겉은데...
어찌하면 모서리 처럼 박살 날수 있는지...
엄청난 힘이 겠네요
  CHACHA / 03-12-13 2:29/ 이댓글에댓글달기
  흠, 일단 벌써 인텔측에 전화로 고장상태를 얘기하셨으니
그 시리얼번호로는 A/S 받기가 힘들것 같네요, 일단 수리점에서 수리를 받아보시고.... 모서리쪽은 살릴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핀에 따라서는 없어도 정상동작 가능한 경우도 있더군요, 행운이 함께 하시길!!
  지나가는이 / 03-12-13 10:12/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는 핀이 하나 빠져서 그냥 인텔 RMA보냈더니 수리불가 판정 받고 그대로 다시 돌려 보내더군요. 다 그때그때 운인가 봅니다.
  lifeword (ID) / 03-12-13 16:26/ 이댓글에댓글달기
  선인상가 3층 북가도쪽으로 가보세요
저도 펜3 그곳에서 5000원에 수리했습니다.
  y189si (ID) / 03-12-13 23:53/ 이댓글에댓글달기
  초보의 실수로 거금을 날린 님께 위로의 한마디 날립니다. 힘내세요.
그리고 인텔에 무상 A/S는 불가능할겁니다. 외부에 이상이 있으면 기본적으로 무상 A/S 불가능으로 알고 있습니다.

인텔코리아로 연락해보셔도 처음에 묻는게 그거라고 하던데요. 외부에 이상이 있는지 없는지요? 여기서 있다고 하면 바로 A/S 불가능하다고 한다는군요.

가끔가다 어리버리 핀을 분질러 먹고도 배째라는 식으로 외부이상 없다고 말하고 A/S 받는분도 있긴 있다는군요. 하지만 거의 대부분이 뺀찌 먹는답니다.
  k5435 / 03-12-14 8:07/ 이댓글에댓글달기
  어쩔수 없네요. 저도 그런경우 있었지만 금은방에서 땜질해주더군요. 좋구료.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소비자 과실입니다. 예를 들어서 차사고 AS기간이니 새차돌라는 말과 같은것 같네요.
금은방에서는 공짜로 해주더군요. 단 뿌러진 핀이 있어야 합니다.
  k5435 (ID) / 03-12-14 8:10/ 이댓글에댓글달기
  위의 제글 이상하게 안지워지네요.
하여튼 괜히 심기를 건드린것 같아 죄송하구요. 정밀한 현미경으로 시계수리하는 곳도 잘해줘요..현미경같은것으로 이래저래 보더니 핀을 바로 붙여주더군요. 저는 자판기 커피한잔만 빼 주었습니다.
  제가 제안 / 03-12-14 21:42/ 이댓글에댓글달기
  저 제품은 안된다면 저럴경우에 일단 금은방가서 다리를 수리후 보드에끼워 테스트해보고 되면 쓰고 안되면 AS받는다.어때요?
  HY0415 (ID) / 03-12-14 23:17/ 이댓글에댓글달기
  모두 감사합니다.
일단 RMA보내볼 예정입니다. 수리불가시에는
일반 저항다리를 시퓨다리 높이만큼만 절단하여 시퓨홀에 삽입하여 테스트예정입니다.
많은분들의 관심에 다시한번 머리숙여 감사의 인사 올립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HY0415 (ID) / 03-12-14 23:20/ 이댓글에댓글달기
  K5435님 심기 건드린거 없습니다.
그리고 조언 감사드립니다.
  yapsil (ID) / 03-12-15 9:30/ 이댓글에댓글달기
  저도 2.4b 씨퓨 다리 뿌러졌는데..ㅜ.ㅜ

인탤은 rma 받을려면 어떻게 해야하죠??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