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구글 안드로이드 오토 국내 출시, 현대기아자동차에서 지원

2018-07-12 14:46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구글(Google)이 안드로이드 플랫폼을 통해 스마트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하는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 서비스를 국내 출시했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차량을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연결해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는 서비스로, 운전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내비게이션 및 미디어(음악 듣기 등), 커뮤니케이션(전화, 메시지) 등의 기능을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두 손을 사용하지 않고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가 통합된 안드로이드 오토에서 영어 외에 지원되는 언어는 한국어가 처음이다.

특히 그 동안 한국 지도 데이터 반출 관련 문제로 안드로이드 오토의 국내 출시는 어려울 거라는 예상이 많았는데,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내비'를 기본 내비게이션 앱으로 적용하면서 이 문제를 피해갔다.

안드로이드 오토에 탑재된 카카오내비는 국내에서 많은 이용자를 확보한 카카오내비의 노하우를 최대한 반영하면서 차량용 디스플레이에 최적화되어 새롭게 개발됐다.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 앱을 다운받은 후 스마트폰과 차량을 USB 케이블로 연결하여 차량 디스플레이에 표시되는 안내에 따라 설치를 진행하면 된다. 카카오내비 외에 글로벌 내비게이션인 웨이즈(Waze)도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내비게이션 기능 뿐만 아니라 안드로이드 오토를 이용하면 벅스 등 인기 음악 및 팟캐스트앱과 연동되어 음성 명령 한 번으로 원하는 음악이나 팟캐스트를 들을 수 있다. 또한, 구글의 인공지능 비서 서비스인 구글 어시스턴트가 탑재되어 음성 명령을 통해 운전 중에도 안전하게 전화를 걸 수 있고, 문자메시지를 보내거나 도착한 메시지를 음성으로 들을 수도 있다. 이 밖에도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일정 확인, 날씨, 검색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2015년 미국에서 처음 출시된 이후 현재까지 50개 이상의 자동차 및 자동차 기계 제조 업체 브랜드의 500개 이상의 차량 모델을 지원하고 있다.

안드로이드 오토의 글로벌 파트너사인 현대·기아자동차는 2015년 전 세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 차량을 출시했으며 오늘부터 한국어가 지원되는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 차량을 시판하게 된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아반떼, 쏘나타, 싼타페 등을 포함한 시판 중인 현대자동차 전 차종과 K5, K7, K9 등을 포함한 시판 중인 기아자동차 전 차종에서 지원된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8-07-19 14:29/ 신고
한국어 지원이 빠르네

인생한방 pkwang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8-07-19 18:48/ 신고
ㅋㅋㅋ 위험하다..

[NAS엔 씨게이트 IronWolf 2TB]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