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현대자동차, 안전 편의성 더한 수소전기차 '2021 넥쏘' 출시

2021-01-18 12:40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가 수소전기차 대중화를 이끄는 '넥쏘(NEXO)'의 업그레이드 모델을 출시했다.

현대차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안전과 편의성을 강화한 수소전기차 '2021 넥쏘'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2021 넥쏘는 ▲10.25인치 클러스터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OTA, Over the Air) ▲물 배출 기능 ▲레인센서 ▲앞좌석 동승석 세이프티 파워윈도우 등의 편의 및 안전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차량 음성인식 기능이 개선된 것이 특징이다.



기존 모델보다 3.25인치 넓어진 10.25인치 크기의 클러스터는 운전자 시인성을 높이고 노멀, 에코, 에코+ 주행 모드별로 다양한 색상의 그래픽이 적용돼 운전자에게 보다 즐거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 기능이 기본 적용돼 최신 내비게이션 정보를 자동으로 업데이트 할 수 있다.

1회 충전으로 최대 609km 주행이 가능한 수소전기차로 환경 오염 물질을 배출하지 않으며, 수소연료전지의 특징인 전기를 발전하는 과정에서 차량 머플러를 통해 나오는 물도 바닥 오염 및 겨울철 결빙을 방지할 수 있게 스택 생성수를 강제로 배출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레인센서는 와이퍼 오토 모드에서 강우량에 따라 최적의 작동 횟수를 자동 조절한다.



다양한 편의사양 외에도 탑승자의 안전성을 고려해 창문을 닫을 때 장애물이 끼면 창문이 자동으로 내려가는 세이프티 파워윈도우 기능을 기존 운전석에서 1열 동승석까지 확대 적용했다.

또한, 블루링크 가입시 운전에 집중할 수 있도록 카카오 음성인식 2세대 기술로 음성 인식 차량 제어 범위를 확대해 운전자가 음성으로 풍량이나 풍향을 조절할 수 있고 시트 및 스티어링 휠, 사이드 미러의 열선 제어가 가능하며, 내비게이션의 최신 지도와 소프트웨어를 무선으로 업데이트(OTA) 할 수 있다.

그 밖에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후측방 모니터, LED 후진 가이드 램프 등의 주차 편의 기능과 전방 충돌방지 보조 및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하이빔 보조, 고속도로 주행 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등의 첨단 운전 보조 기능을 지원한다.   



2021 넥쏘의 판매 가격은 ▲모던 6,765만원 ▲프리미엄 7,095만원이다. 이는 기존 대비 125만원 인하된 가격으로, 현대차는 안전·편의 사양을 추가로 적용해 상품성을 개선했음에도 불구하고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판매가를 낮췄다고 설명했다. (※개소세 3.5%, 세제 혜택 적용 후 기준)

현대차 관계자는 "넥쏘에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편의 사양을 기본 적용해 운전자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며 "현대차 기술력이 집약된 궁극의 친환경차 넥쏘가 앞으로도 친환경차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주동성 bsbday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21-01-19 15:43/ 신고
-On Mobile Mode -
넥쏘는 디자인을 바꿔야 할텐데..
준여니 / 21-01-19 20:06/ 신고
수소충전소나 많이 확충해줬으면 하는!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