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포르쉐, 고성능 전기차 배터리 셀 생산 위해 BASF와 협력

2021-07-22 11:42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지난 달 전기차용 고성능 배터리 셀 공장에 대한 투자를 발표했던 포르쉐(Porche)가 이번에는 리튬이온 배터리 재료 수급을 위해 글로벌 케미컬 기업 BASF와 협력을 발표했다.

BASF는 포르쉐와 커스텀 배터리 셀 합작 회사 CFG(Cellforce Group)의 차세대 리튬이온 배터리 독점 셀 개발 파트너로 선정됐으며, 협력의 일환으로 고 에너지 HED NCM 양극제를 제공해 고속 충전 및 높은 에너지 밀도를 위한 고성능 배터리 셀에 기여할 거라고 밝혔다.


BASF는 지난 해 유럽 전기차 업체들을 공략하기 위해 핀란드 하이야발타에 전구체(PCAM) 배터리 소재 생산 기지를, 독일 슈바이츠하이데에 양극재(CAM) 기반 생산 기지를 설립해 2022년부터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를 기반으로 독일 뤼빙겐에 본사를 둔 CFG는 2024년에 배터리 생산 공장을 가동하기 시작해 연간 최소 100MWh의 용량으로 1,000대의 포르쉐 모터스포츠 및 고성능 차량에 배터리를 공급할 예정이다.

포르쉐는 자동차 제조사로써 2030년까지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계획하고 있으며 전기차 배터리 제조에 필요한 니켈 및 코발트 재료의 유럽 공급원, 관련 공급 보안, 짧은 운송 거리 등이 BASF와 협력하기로 결정한 중요한 근거였다고 설명했다.

또한 생산 영역에서도 BASF와 함께 다양한 영역에서 발생하는 생산 폐기물을 수거하여 재활용 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개념을 마련했으며, 이는 비용 절감 및 자원과 환경을 보존할 거라고 덧붙였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