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탈 뉴스 홈 인기 디지탈 뉴스

구글, 삼성 갤럭시에 일부 서비스 선탑재 댓가로 4년간 80억 달러 지불?

2023-11-15 10:46
이상호 기자 ghostlee@bodnara.co.kr

구글이 삼성전자의 갤럭시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일부 앱의 탑재를 위해 4년 동안 80억 달러의 비용을 지불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블룸버그는 에픽게임즈가 제출한 자료를 통해 구글이 삼성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구글 검색/ 어시스턴트/ 플레이 스토어를 기본 서비스로 유지하하고 홈 화면에 노출하는 댓가로 삼성에 4년 동안 80억 달러를 지불했다고 전했다.

월요일에 에픽의 변호사가 질문했을 때, 구글의 파트너십 담당 부사장인 제임스 콜로투로스는 구글이 안드로이드 휴대폰 제조업체와 계약을 체결하여 해당 기기에 구글 플레이 스토어가 사전 로드되도록 했다고 말했습니다. 콜로투로스의 증언에 따르면 삼성의 휴대폰과 기타 기기가 전체 구글 플레이 스토어 수익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고 합니다.

관련 자료에 따르면 구글은 갤럭시 스토어를 플레이 스토어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결제 시스템 제공을 제안했다는 내용도 확인할 수 있었지만 해당 계획은 폐기되고, 위와 같은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글은 또한 삼성 기기의 홈 화면에 표시되는 유일한 앱 스토어를 플레이 스토어로 제한할 것을 요청했다는 소식도 전했지만, 구글의 파트너십 담당 부사장은 이러한 사항에 합의하지 않았다고 관련 내용을 부인했다.

에픽의 이번 자료는 구글이 안드로이드 기기에서 타사 앱 스토어를 제한하려는 반경쟁적 행위를 강조하기 위한 것으로, 현재 법무부에서 제기한 별도의 반독점 소송에 영향을 끼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