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국토교통부, 도심항공교통(UAM) 전용 항공지도 배포

2023-09-13 11:13
이수원 수석기자 swlee@bodnara.co.kr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 이하 국토부)가 국내 최초로 '도심항공교통(Urban Air Mobility, 이하 UAM) 전용 항공지도'를 제작하고 관계기관(국방부, 지자체, 드론협회 등)에 무상으로 배포한다고 밝혔다.

UAM 전용 항공지도에는 지난 5월 발표된 'UAM 2단계 수도권 실증 노선(아라뱃길·한강·탄천)을 중심으로 주요 장애물(고압선, 철탑 등), 비행제한·금지 공역, 건물 높이 정보 등이 수록되어 있어 실증사업에 본격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는 UAM 실증사업 참여자 등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효과적으로 알기 쉽게 제공하기 위해 군, 민간(드론협회 등), 지자체 등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국민디자인팀'을 구성하여 맞춤형 항공지도 제작을 추진해 왔다.

국토부는 지도 앞면에 수도권 내 7개의 버티포트로 구성된 UAM 전체 실증노선 뒷면에는 3개 실증 노선별로 확대된 지도를 수록하였으며, 주요 범례, 연락처 등 수록 정보는 사용자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시인성·가독성 등을 높일 수 있는 위치에 배치 및 색채·디자인을 선정하고, 최적의 지도 축척 적용 등 품질 확보에 만전을 기했다고 설명했다.

항공교통본투 김상수 본부장은 "UAM 맞춤형 항공지도가 2025년 상용화 대비 실증사업 본격 진행에 활용되도록 관련 민간·공공기관 등과 긴밀히 협력하여 구축하고 지원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