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뉴스 홈 인기 PC 뉴스

엠게임, MMORPG '워오브드래곤즈' 북미 지역 공개 서비스 개시

2012-03-12 11:52
방수호 前 기자 scavenger@bodnara.co.kr

게임 포털 엠게임(http://www.mgame.com/, 대표 권이형)은 드래곤을 소재로 다룬 온라인 게임 ‘워오브드래곤즈(War Of Dragons, 이하 WOD)’가 미국 법인인 엠게임USA(http://www.netgame.com/, 대표 홍석표)를 통해 북미 지역에서 공개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WOD’는 두 연합간의 드래곤을 중심으로 대립 전쟁을 소재로 다룬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온라인게임)로, 북미 서비스 명칭은 ‘RODE(Rise Of Dragonian Era)’이며, 현지시간 3월 9일(금)에 공개 서비스를 개시하였다.

 

엠게임은 북미 유저들의 성향에 맞춘 적극적인 현지화 전략으로 게임의 전반적인 부분을 대폭 개선했으며, 지난 해 말부터 두 차례의 테스트를 실시해 유저들의 호응도를 집중 점검했다.

 

먼저 지난 1차 테스트에서는 드래곤에 대한 관심이 높은 북미 유저들을 위해 드래곤 알을 부화시키고 성장시켜 나가는 ‘드래곤 펫 시스템’을 선보였으며, 2차 테스트에서는 북미 유저들이 선호하는 전쟁 콘텐츠를 집중적으로 즐길 수 있는 35레벨 캐릭터를 제공해 사냥터에서의 PvP(유저간 대결) 및 일정 시간 동안 두 연합간의 상대 보스 몬스터를 제거하는 ‘국지전’ 등으로 많은 호응을 얻었다.

 

유저들은 이틀간 진행된 테스트 기간 내내 필드 PvP를 즐기는 등 ‘WOD’의 박진감 넘치는 전쟁 콘텐츠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으며,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운영자들의 적극적이고 친밀한 운영 및 게임 가이드 영상 제공 등 회원을 위한 세심함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평가를 보냈다.

 

엠게임USA의 홍석표 대표는 '최근 북미에서 한국 대작 게임들이 공개를 앞두고 주목 받고 있는 가운데 RODE가 성공적으로 첫 걸음을 뗐다'며, '공개 서비스 개시와 함께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여 게임계에 한류 열풍을 이끌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엠게임USA는 지난 2005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설립된 엠게임의 현지 법인으로 넷게임홈페이지 (http://www.netgame.com/)를 통해 영웅 온라인, 열혈강호 온라인, 오퍼레이션7, 홀릭2(클라우드 나인) 등 현재 7종의 온라인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다.


이 기사의 의견 보기
마프티 psywind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3-12 18:55/ 신고
북미쪽이라 그런가 캐릭터 인상도 북미틱;;;하네요 ㅎ
끓여만든배 / 12-03-15 2:35/ 신고
북미 지역에서 얼마나 먹힐지...
프리스트 rubychan님의 미디어로그 가기  / 12-03-19 10:23/ 신고
드래곤 소재 게임도 너무 많아서..
닉네임
비회원
보드나라 많이 본 기사

보드나라 많이 본 뉴스
로그인 | 이 페이지의 PC버전
Copyright NexGen Research Corp. 2010